vvvvvvvvv

“늦가을 타닥타닥… ‘숲멍’ ‘불멍’ 어때요?”



이 카페 2층에서 대화는 금물이다. 지인과 함께 갔더라도 멀찍이 떨어져 앉아야 한다. 커다란 좌식 쿠션 의자에 몸을 기댄 다음 할 일은 앞을 보는 것. 한쪽 벽면 전체에 난 통창…
기사 더보기


심심할때 은꼴 ☜ 클릭 더 많은 정보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